유도분만을 위해 새벽7시까지 분만실에 갔어요.. 진통은 천천히 진행하였고 드디어 진통이 심해지기 시작하자.. 간호사선생님과 선생님들께서 여러명 도와주셨어요. 재가 힘을 잘못주어서 죽어갈때 ㅎㅎ 소리지르고 난리도아니였조.. 분만도와주셨던 선생님들이 도와주셔서 전 살수있었습니다 ㅎㅎㅎ 정말감사드려요~~~ 정말 같이 힘주셨던 선생님들 ㅜㅜ 이름을 알지못해 아쉬워요 너무 감사드립니다!! > 칭찬해주세요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예약/상담 : 031.725.8500

칭찬해주세요 소통/소식 소통마당 칭찬해주세요

등록일
2018.09.25
작성자
안미희
유도분만을 위해 새벽7시까지 분만실에 갔어요.. 진통은 천천히 진행하였고 드디어 진통이 심해지기 시작하자.. 간호사선생님과 선생님들께서 여러명 도와주셨어요. 재가 힘을 잘못주어서 죽어갈때 ㅎㅎ 소리지르고 난리도아니였조.. 분만도와주셨던 선생님들이 도와주셔서 전 살수있었습니다 ㅎㅎㅎ 정말감사드려요~~~ 정말 같이 힘주셨던 선생님들 ㅜㅜ 이름을 알지못해 아쉬워요 너무 감사드립니다!!
icon댓글

최고관리자님의 댓글

작성일

살 수 있었습니다.!! 대목에서 어찌나 공감이 가는지요. 큰일 잘 해내셨습니다,^^ 인생중 크게 느끼시는 힘든 순간을 잘 이겨내심을 축하드려요~! 사명감으로 똘똘 뭉쳐서 24시간 삼교대로 일하시는 분만실 선생님들께 큰 힘이 되는 칭찬글 올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안미희님의 칭찬글은 해당부서에 전달이 될 예정입니다. 조리 잘하시고요. 가정의 행복이 깃드기를 기원해드립니다.

분당제일 여성병원   대표: 백은찬 사업자 등록번호: 129-19-72471  대표 전화 031-725-8500  야간분만 및 응급환자 직통전화 031-725-8530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로 180번길 27 (구 서현동 260-1번지, 제생병원 건너편, 서현역 4,5번출구 도보 3분)    bd@bundangcheil.com
COPYRIGHT(C) BUNDANG CHEIL WOMEN’S HOSPITAL. ALL RIGHTS RESERVED.

접속자집계

오늘
168
전체
1,326,750
Since 2015.07.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