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전 이희종 선생님 평생 감사드리고 존경합니다. > 감사의편지

본문 바로가기 하단 바로가기
예약/상담 : 031.725.8500

감사의 편지 소통/소식 소통마당 감사의 편지

제목

10년전 이희종 선생님 평생 감사드리고 존경합니다.

작성일
2022.01.06
작성자
김혜원
조회수
147

본문

십년전 선생님과 계류유산 수술로 처음만나뵙고 둘째 35주조산 셋째38주역아제왕절개 선생님께서 해주셨고 이제 11살 아주 건강하게 잘 크고 있습니다. 유산 당시 “다음에 또그럴 확률 5프로! 이제 임신 잘~ 된다!” 하시던 모습..ㅎ 31세에 셋째를 임신하고 직장도 다니던 저에게 혜원씨 무슨일 하시냐며 물어보셨는데 그마저도 제대로 대답하지 못할만큼, 세상물정 모르고 우유부단한 저에게 늘 당당하고 명확하게 말씀해주셔서 제가 많이 의지 했었습니다. 아이가 탯줄이 꼬여 긴급하다며, 선생님 점심시간을 쪼개어 제왕절개를 해주셨었고, 셋째때 배가르기 아깝다시며 알려주신 칼자국 안나게 아무는 법!! 일년간 선생님 시키는대로 했더니, 제왕 한줄도 모를만큼 아주 얇고 희미한 선 하나만 남아있습니다… 정말 유능하고 열정적인 이희종 선생님, 저도 직장에 다녔지만 어떻게 일에 그렇게 물불 가리지 않고 진심일수 있을까, 변치않는 열정의 근원은 무엇일까, 오랜시간 지속하는 비결은 무엇일까 일하는 여성으로서 존경심이 들었습니다. 주말에 피로에 찌든 몸을 끌고 병원에 가는것은 태아를 위한 시간이기도 했지만, 선생님을 뵈며 사회생활중 쌓이는 말못할 고독감과 외로움을 떨치고 용기를 얻는 저에게도 의미있는 시간이기도 했습니다. 둘째 출산할때 코끝에 안경이 걸쳐져도 집중하며 애쓰시던 모습이 눈에 선합니다. 여전히 힘들고도 위대한 자리에 그대로이신 모습에 글을 남기게 되었습니다. 선생님 존경하고 많은 사람들이 선생님을 오래오래 기억할 것입니다. 감사인사 드릴수 있어 기쁘네요. 2022년에도 건강하시고 하루 하루 행복감을 느끼시면 좋겠습니다.

댓글목록

최고관리자님의 댓글

최고관리자
작성일

안녕하세요 혜원님~ 이희종 부원장님과 본원을 잊지 않고 이렇게 감사의 편지를 남겨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이희종 원장님은 정말 유능하시고 열정적인 원장님이신데 힘들고도 위대한 자리에 그대로이신 모습에 글을 남겼다는 말씀이 편지 속에 고스란히 느껴지는 것 같습니다. 소중한 아이를 출산하신 것을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2022년에도 혜원님과 가정이 건강하시고 은혜와 축복이 가득하시기를 바라겠습니다. 저희 분당제일여성병원은 혜원님의 마음을 잊지 않고 더욱 안전하고, 친절한 본 원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분당제일 여성병원   대표: 백은찬 사업자 등록번호: 129-19-72471  대표 전화 031-725-8500  야간분만 및 응급환자 직통전화 031-725-8530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서현로 180번길 27 (구 서현동 260-1번지, 제생병원 건너편, 서현역 4,5번출구 도보 3분)    bd@bundangcheil.com
COPYRIGHT(C) BUNDANG CHEIL WOMEN’S HOSPITAL. ALL RIGHTS RESERVED.

접속자집계

오늘
1,195
전체
2,655,597
Since 2015.07.04